두번째 퇴사

2020. 1. 10. 23:14 from Daily Life

마지막 순간

2012년 1월 입사

2016년 2월 퇴사

2016년 5월 재입사

2020년 1월 다시 퇴사

 

인생의 오분의 일을 보낸 곳에 마지막 작별을 한 날입니다.

어제까지만해도 아무 느낌이 없었는데, 이제서야 실감이 살짝 나네요.

 

힘든 순간도 정말 많았고, 인생에서 가장 행복했던 순간도 있었습니다.

하지만 지금 돌이켜 보면 다 부질없네요.

 

새로운 곳에 간다고 해도, 지금과 엄청나게 다를꺼란 생각은 하지 않아요.

똑같이 사람 사는 곳일뿐이니까요.

 

그래도 지금보다 조금 더 행복했으면 좋겠습니다.

 

'Daily Lif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미안했던 기억  (0) 2020.02.25
마지막 밤  (0) 2020.02.22
두번째 퇴사  (0) 2020.01.10
나리공원  (0) 2018.09.27
고비  (0) 2018.01.20
FRODO & NEO  (0) 2017.12.28
Posted by Narayan 트랙백 0 : 댓글 0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