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혹시 몰라서 다시 적는데, 모든 사진은 클릭하면 커 집니다. 큰사진에 맞게 편집을 한거라 클릭하시면 느낌이 달라집니다 +_+]

지난 7월 29일~31일, 여름 휴가를 다녀왔습니다.
동생가족과 부모님과 다 같이 간건 처음이었어요~

목적지는 충남 서천입니다.
고모 할머니댁이 거기에 있거든요~


새벽 4시반에 출발해서 중간에 휴게소에서 잠깐 쉬었습니다.
아이들에게는 힘든 시작이었을려나요~ 아직 졸려요 ㅡ_ㅜ


그래도 금방 뛰어다니는걸 보니, 아이들은 아이들입니다 ^^



처음 도착한 곳은 비인해수욕장이었습니다.
예전엔 모래가 고운, 예쁜 해수욕장이었다는데 지금은 공사중이었어요.
전에 있던 방파제 앞에 사진에서처럼 자갈도 깔고 해변도 손보고 있었습니다.
3~4년 후에는 꽤 좋아지지 않을까... 했답니다~



그래도 서해안이라 굉장히 넒은 갯벌이 있었습니다.
마침 썰물이었나봐요. 파도가 거의 2km 밖에서 치는 듯 했거든요 +_+;
어른들에겐 조금 아쉬웠지만, 아이들에게 갯벌은 사냥터였답니다. 조개가 정말 많이 있었어요 -0-;


형은 그래도 형이라고 혼자서도 잘 잡고 노는데, 동생은 그러질 못하더라구요 +_+
할머니가 소라도 잡아주고, 조개도 쥐어주고... ㅎㅎ


어딜가도 둘째는 애교가 많습니다.
요 녀석은 나름 기분파지만, 애교 부릴땐 확실해요!


"할머니가 이만큼이나 잡아줬어요!"


"야, 난 게도 잡았거든?"


3대가 사이좋게 조개를 캐는 훈훈한 모습이군요 +_+ㅋ
사진에 보이는 저 모자에 가득 조개를 담았습니다.
아이들은 가져가고 싶어했는데, 고모 할머니 댁의 작은 어머니가 조개속의 흙빼는거 어려운 녀석들이라 잘 안먹는 거라고 하시더라구요~
그래서 그냥 다시 놓아주고 왔습니다.
기껏 잡은 걸 놓아줘야 한다고 하니 아이들이 싫어라 할거 같은데,
이유를 정확하게 이야기 해주니까 금방 말을 듣더군요~ 왠지 신기... +_+;

여기서 조금 놀고 다른 데로 이동했는데...
2부에서 이어집니다~^^*

'Daily Lif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PENTAX super A  (10) 2011.08.10
여름 휴가 #2 - 마량포구  (4) 2011.08.09
여름 휴가 #1 - 비인해수욕장  (8) 2011.08.06
기분전환  (14) 2011.07.10
2011 서울 오토 살롱 [2011 Seoul Auto Salon]  (4) 2011.07.09
100000Km!  (6) 2011.06.29
Posted by Narayan 트랙백 0 : 댓글 8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addr | edit/del | reply Favicon of https://lapasionaria.tistory.com BlogIcon 빛돌★Limited 2011.08.06 10:46 신고

    '비인' 해수욕장이라 그런가.. 뭔가 좀 빈~느낌? ㅋ

    그냥 스냅을 찍었을 뿐인데도 어찌 저리 화사한지 ^^

    찍힌 가족분들 완전 기분 좋았을 듯 ~

    • addr | edit/del Favicon of https://narayan.tistory.com BlogIcon Narayan 2011.08.06 10:54 신고

      뭐... 그렇게 막 좋아하지는 않더라구요 ㅎㅎㅎㅎ

      그래도 이번엔 정말 오랫만에 인화도 할려고 주문도 했어요..^^;;

  2. addr | edit/del | reply Favicon of https://diaryofgrinder.tistory.com BlogIcon SAS 2011.08.06 14:04 신고

    아드님 선글라스가 예사롭지 않군요. ^^
    보통 저런 곳에서 잡은 조개는 모래빼기가 힘들어 잘 안먹는다고 하는데 사실인가보네요.

    제가 잡았으면 그런거 없이 박박 씻어서 먹었겠지만... 조개류를 워낙 좋아하니. ^^

    • addr | edit/del Favicon of https://narayan.tistory.com BlogIcon Narayan 2011.08.06 15:22 신고

      제 아들이 아니라, 조카들이에요.. 첫번째 사진에 아이들아빠가 있습니다 ㅎㅎ

      저 조개들은 찬물에 넣어놓으면 흙이 다 빠진다고 하더라구요.. 그래도 그게 쉽지 않다고, 그냥 다 놓아주라고 작은 어머니가 말씀하셔서 ^^;;;
      제수씨도 조개를 좋아해서 진심, 너무 아까워 하더라구요 ㅎㅎ

    • addr | edit/del Favicon of https://diaryofgrinder.tistory.com BlogIcon SAS 2011.08.06 20:15 신고

      어이구 이런 실수를... 죄송합니다. T_T

    • addr | edit/del Favicon of https://narayan.tistory.com BlogIcon Narayan 2011.08.07 07:43 신고

      별말씀을요~^^*

  3. addr | edit/del | reply Favicon of https://worldoflachesis.tistory.com BlogIcon Laches 2011.08.06 22:03 신고

    총각을 순식간에 유부로 만드는 착각의 힘!! ㅋㅋ
    역시 애들과 물은 그림이 절로 되네요.
    가족티셔츠가 귀엽습니다. 어떻게 나라얀님은 가족티를 입을 계획은 없으신가요? ㅎㅎ

    • addr | edit/del Favicon of https://narayan.tistory.com BlogIcon Narayan 2011.08.07 07:44 신고

      ㅎㅎㅎㅎㅎ 요번에 조카들 데리고 다니면서 몇번 들었습니다 ^^;;
      그래서 그런가... 말씀하신대로 가족티를 좀 입었으면 하는데... 그게 쉽지가 않군요~
      격려 감사 드려요 +_+ㅋ