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1월부터 시작한 일이 생각보다 훨씬 바쁘네요~
기껏 장만한 K100 도 얼마 찍지도 못하고...
이러다간 정말 a850 + 135.8 을 장만해도, 곧바로 장롱으로 들어갈것 같은...;;;


가끔 시간날때 차세워두고 찍는 이런 사진만 맨날 찍어대고 있어요.

저 덩굴을 문득 본건데, 많은 생각을 했습니다.
그렇게 힘들게, 더운 여름을 이겨가며 올라간 정상엔
더 이상 올라갈수 없는 벽만 있고,
금새 추워진 날씨에 말라버린...
나도 뭘 하러 이렇게 살고 있나...
이런다고, 적어도 자기만족이라도 할수 있을려나...

바쁘면 아무생각도 안든다는데,
오히려 이런저런 잡 생각이 떠나지 않네요.

'Daily Lif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타미플루  (4) 2009.11.14
신종 플루  (10) 2009.11.13
바빠서 사진 찍을 시간도 없어요 ㅡ_ㅜ  (4) 2009.11.11
K100D 첫 나들이  (7) 2009.11.10
Never mind  (6) 2009.11.08
버스정류장 위로 날아든 은행잎  (4) 2009.11.04
Posted by Narayan 트랙백 0 : 댓글 4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addr | edit/del | reply Favicon of https://blog.mujinism.com BlogIcon 무진군 2009.11.13 00:59 신고

    일단 건강부터요..+_+

  2. addr | edit/del | reply Favicon of https://paxxstyle.tistory.com BlogIcon PAXX 2009.11.13 15:35 신고

    헉... a850 ^^; 부럽습니다...

    • addr | edit/del Favicon of https://narayan.tistory.com BlogIcon Narayan 2009.11.14 20:25 신고

      근데... 계획이 좀 틀어져서... 아무래도 내년은 되야 될껄요??^^;;